신월동맛집 제주영롱가, 제주흑돼지 맛있는 제주영롱가



오랜만에 신월동에 약속이 있어서 제주영롱가에 다녀왔어요.

제주영롱가 처음 가봤을 때 우와 진짜 맛있다 했던 제주 흑돼지 전문점인데 오늘도 역시나 맛있었네요.​

​예전에 찍어뒀던 사진 보니 3년만에 흑오겹살은 3천원 올랐네요.

그래도 제주영롱가에 왔으니 제주 흑돼지 먹어줘야죠. 흑오겹2인분 우선 주문합니다.

민반찬들이구요.​

​샐러드 소스가 일반 소스에서 한라봉 소스로 바뀌었더라구요. 새콤달콤

제주영롱가는 요 제주 멜젓이 대박이에요.

사실 전 멜젓 약간 비린것 같아서 안좋아했거든요. 근데 제주영롱가에서 멜젓 맛보고선 완전 반했어요!

진짜 고기의 감칠맛을 완전 업 시켜주는! 멜젓 싫어하시는 분들 드셔도 진짜 엄지 들게 하는 제주영롱가의 멜젓!​

​멜젓도 끓고, 고기도 익고~

​두툼한 고기에 칼집을 잔뜩 내주시는데 육즙이 빠질 것 같지만 전혀 빠지지 않고 숯불향이 싹 베여요.

그 덕에 고기가 좀 더 야들야들한 느낌이구요.

​고기 쌈싸서 열심히 먹고 있는데 같이 간 언니가 오늘 육회비빔밥 땅긴다며 주문했던 육회비빔밥+된장찌개 나왔어요.


전 여기서 육회비빔밥은 첨이었는데 고기가 좋으니 뭐 맛이 없을 수가 없구요.

여기에 밥 한그릇 넣고 고추장 넣고 쓱쓱- 비벼내면 꿀맛이죠 뭐.

비빔밥 한 입, 멜젓 찍은 고기 한 점, 그리고 된장찌개 한 입 하면 입안이 천국이에요.​

​요새 미세먼지 때문에 목 칼칼하셔서 돼지고기 땅긴다 하시는 분들 꼭 가보셔요.

제주도에서 공수해오는 흑돼지라 진짜 맛있어요.

사실 돼지고기 먹는다고 먼지 내려가거나 하는게 아니라곤 하는데 기분상 고기 먹어주면 내려가는 것 같잖아요 ㅋㅋㅋ 

주차 가능하구요 단체석 예약도 가능하니까 필요하시면 예약하시고 가셔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