​상수동 맛집, 랍스타킹에 랍스타 먹으러 다녀왔어요


생생정보에도 나왔던 랍스타 전문점 랍스타킹에 신랑이랑 데이트 하러 왔어요.

워낙 저렴한 가격에 랍스타를 맛볼 수 있는데다 코스로 여러 사이드 음식들도 잘 나온다고 소문이 나서 그런지 웨이팅이 있다는 글을 보고 미리 예약 전화 드렸어요.

​랍스타킹은 39,000원에 랍스타 500g을 맛볼 수 있는 가성비 갑인 집인데 

마늘볶음밥, 랍스타 오뎅탕, 칠리소스, 홍합탕까지! 39,000원에 모두 포함이니 진짜 대박이죠

​주문하면 바로 살아있는 랍스타를 보여주세요. 미안하다 랍스타야-

​먼저 에피타이저인 샐러드와 랍스타오뎅탕 가져다 주시는데 오뎅탕이 약간 짜긴 했지만 나쁘지 않더라구요.

​오뎅 건져서 간장 와사비에 찍어먹고, 얼큰한 국물도 떠 먹구요.

​주문했던 하우스 와인 2잔도 나왔어요.

둘 다 무난무난했던 하우스와인!

​아까 살아움직이던 랍스타가 이렇게 빨간색으로 변신해서 나왔어요

​보여주시고 다시 먹기 좋게 손질하러 가지고 가십니다

그 사이 제가 완전 강추 드리는 이탈리안홍합탕이 나왔어요

페퍼론치노와 마늘, 홍합과 오징어 넣고 볶은 후 국물 내서 만든 홍합찜인데 진짜 이거 술 좋아하시는 분들은 이거 1개로 소주 2병씩은 드시겠더라구요.

이 아이 닉네임이 소주2병이라니, 혹시 단품으로 술 드시러 가시는 분께 강추드려요.

​소주 2병짜리 홍합탕 허겁지겁 먹고 있으니 랍스타가 나왔어요.

아무래도 가격이 싸다보니 랍스타 사이즈가 좀 작긴 하죠.

​랍스타 들어서 내장 소스 한 번, 칠리소스 한 번, 간장 와사비에도 한 번씩 찍어서 먹구요.

손질이 다 되어 있으니 먹기가 편하더라구요 :)

​몇 점 집어먹으니 금새 없어져서 아쉽긴 했지만 맛있었구요.

여기서 엄청 강추하셨던 깐풍 가지튀김이 나왔어요. 이거 진짜 별미에요.

가지는 푸딩같은 식감이고 튀김이 완전 바삭바삭한게 대박이에요.

​끊임없이 나오는 메뉴들~

마늘볶음밥과 다리 다시 챙겨들고 가셔서 그 다리로 볶은 칠리소스가 나왔어요

​칠리소스 떠서 볶음밥에 올려서 드시면 되구요.

싱가폴 칠리크랩과 거의 비슷한 맛 구현하셨다고 하더라구요. 싱가폴에서 칠리크랩 맛있게 드셨던 분들은 함 가보셔요 재료들도 싱가폴에서 공수해오신다고 하시니-

​테이블이 많지는 않아요. 상수 일반적인 맛집들 사이즈구요.

저 갔을 땐 8시쯤~이었는데 그땐 저희가 예약했던 테이블 1개만 남아있더니 다 먹을쯔음엔 다 우르르 나가시더라구요. 참고하세요 ^^

랍스타킹은 가격 저렴하고 맛도 좋고, 가게 분위기도 좋아서 데이트 하기 좋겠더라구요.

오픈시간이 오후 4시 넘어서부터인가 그래서, 늦은 시간까지 영업하시는데 9시쯤 되니 술 드시러 오시더라구요


주차는 아쉽게도 상수/홍대 특성상 공영주차장 이용하셔야 해요 가게 앞이나 근처에는 주차 하실 수 없구요. 위치는 홍대보다는 상수역 1번 출구에서 가까우니 지도 참고하세요.